처음 가 본 동네 빵집

   보라합니다💜    1,222 읽음
아들 학원간 사이에 남편과 조촐한 데이트.

처음 가본 빵집인데 아메리카노 주문했어요.

원래 스벅 가려다가 지역화폐도 사용하고 동네도 알아볼겸 새로운 곳에 갔네요.

샌드위치인데 부드럽고 폭신한 식빵에 치즈와 베이컨이 어우러져 넘 맛있네요.

샌드위치 가격이 4800원인데 빠바 샌드위치와 비교하면 저렴하다는 느낌이에요.

빠바보다 제 입맛에는 더 맞았거든요.

새로 가본 곳이 맛있으면 기분 좋잖아요.

잠깐이지만 무척 기분좋은 시간이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