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2대 전라북도의회 국주영은 의장 선출...첫 여성 의장으로 도민 삶의 질 향상 노력

   스포츠서울    2,691 읽음
[스포츠서울 l 전주=고봉석 기자] 제12대 전라북도의회 전반기 의장에 3선의 국주영은 의원(전주12)이 선출됐다.

도의회는 국주영은 의원이 지난 1일 오전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제392회 임시회’본회의 의장단 선거에서 총 40표 중 34표를 얻어 의장에 당선됐다고 밝혔다.

전북도의회 의장에 여성의원이 선출된 것은 처음이다.

국주영은 의원은 제8·9대 전주시의원을 지내고, 지난 2014년 제10대 전라북도의회 의원으로 당선돼 11대에 이어 12대까지 내리 3선을 했다. 11대 도의회 전반기 행정자치위원회 위원장으로 활동했다.

국주영은 의장은 당선 인사를 통해 “민선 8기 도정 및 교육행정이 새롭게 출발하는 시점에 중책을 맡게 돼 무거운 책임감을 느낀다”면서 “도민들의 삶을 실질적으로 향상시키는데 전라북도의회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전라북도의회는 이날 오후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김관영 전북도지사와 서거석 전북교육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제12대 전라북도의회 개원식을 열었다.

이 자리에서 도의원들은 도민의 권익 신장과 복리증진,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의원의 직무를 성실히 수행할 것을 다짐했다.